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[단독] 불법 개인렌트로 억대 날린 선수들 배구잔치 뒤에서 ‘냉가슴’

국가대표 선수·코치 등 20여 명 ‘빅보스맨’에 명의 빌려줬다가 빚더미…“너도 범법” 협박에 고소도 못해

[제1477호] | 20.08.28 18:28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