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불법승계 재판 방청권 경쟁률 1.87 대 1

총 73명 응모…2017년 국정농단 재판과 비교해 경쟁률 낮아져

온라인 | 20.10.21 17:15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