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구현모 KT 사장 나홀로 딜라이브 입찰 ‘계륵’ 될라

유료방송 업계 시장지배적 위치 노려…딜라이브 부채 많고 OTT가 대세로 떠올라 ‘회의론’도

[제1488호] | 20.11.11 18:03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