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스포츠종합

KBL·V리그 초대형 트레이드 ‘이적생 후폭풍’ 위력은?

이종현 오리온 유니폼 입고 2연승 견인…신영석발 ‘한국전력 주의보’ 배구 판도 흔들어

온라인 | 20.11.18 18:58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