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법인명의로 ‘카플렉스!’ 불황 모르는 슈퍼카 고속질주 안팎

‘포람페’ 판매량 급등, 우라칸 등 6개월 넘게 대기…소비양극화 심화와 사실상 탈세 부작용

[제1505호] | 21.03.12 12:05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