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백복인 KT&G 사장, 정기주주총회서 연임 확정

임기는 3년…백복인 “막중한 책임감 느낀다”

온라인 | 21.03.19 18:03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