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오세훈, 2005년 내곡동 측량 현장서 목격 증언 또 나와

인근 생태탕집 주인 “오세훈, 하얀 면바지 입고 온 것 기억나”

온라인 | 21.04.02 11:39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