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국제

관중석 절반만 비워도 16조 날아가…도쿄올림픽 경제적 손실은?

코로나19 긴급사태 시 관광특수 제로 24조 손실…의료인력 부족 속 선수단 감염 땐 상상 못할 사태도

[제1509호] | 21.04.08 11:16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