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‘그림 사기’ 혐의 조영남, 집행유예 구형…“조수 계속 쓸 것”

조영남 “앞으로도 미술 활동할 것…판단 잘 해달라”

온라인 | 21.04.23 14:3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