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도지 28.061971개씩 줍줍? 코인 움직이는 ‘보이는 손’ 머스크 민낯

테슬라 “환경 탓 비트코인 결제 철회” 암호화폐 시총 400조 증발…도지코인 최다 보유자 추측 속 “사기꾼” 비난받아

[제1514호] | 21.05.14 17:1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