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‘보고 또 보고…’ 디지털 성범죄 시민 모니터링 우려 큰 까닭

일자리 창출 연계 비전문인 투입, 삭제 비율 낮아…피해 영상 또 다른 ‘노출’ 지적도

[제1517호] | 21.06.04 21:05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