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한 명분 90만원? 먹는 코로나 치료제 ‘제2 타미플루’ 갈 길 멀다

미국 머크 임상 3상 중, 가격 부담 상당하지만 전액 국가 지원…방역당국 “입원·입소 비용 생각하면 저렴한 편”

[제1532호] | 21.09.13 18:58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