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연예종합

‘마이 네임’도 터졌다…넷플릭스 K-드라마 전세계 주목 명과 암

‘지옥’ ‘지금 우리 학교는’ 등 차기 라인업 기대감…내년엔 1000억대 투자 초대작 등장 가능성도

[제1537호] | 21.10.21 13:45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