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‘창’의 길? ‘문’의 길? 재보선 출마 안철수·이재명의 미래

‘원내 진입→당권 장악’ 실패 땐 조기 강판당할 수도…민주당 친문계 ‘이’ 비토 조짐, ‘안’ 국민의힘 모든 계파가 적

[제1566호] | 22.05.12 15:28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