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연예종합

[빅스타엑스파일] 폭로 내용만 대하소설 분량, 빌 코스비의 추악한 과거 ①

“수십 년간 수십 명을” 기자도 검사도 알고도 모른 척…그땐 ‘미투’도 외면당했다

[제1347호] | 18.03.02 17:08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