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이중근 부영 회장 항소심서 징역 2년 6개월…형량 줄었지만 법정구속

재판부 “처벌 전력이 있음에도 같은 범행 저질러 실형 불가피”

온라인 | 20.01.22 16:15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