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야구

빠른공 대처가 숙제…김하성 MLB에서 통할까

KBO리그 가장 빠른 공 매일 공략해야…송재우 “탬파베이 쓰쓰고 등 최근 동양인 타자 성공사례 적어”

[제1495호] | 20.12.31 11:2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