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‘1호가 되고 싶어’ 투썸플레이스·이디야 상장 앞에 놓인 벽

업황 악화 속 투썸, 교촌 이상 기업가치 평가 힘들 듯…이디야, 실적·가맹점과의 상생 고려해야

[제1516호] | 21.05.27 16:26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