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오빠 편에 섰던 아워홈 맏딸, 왜 막냇동생 쪽으로 돌아섰나

구본성 부회장 해외사업 확장 과정서 차입금 급증…구미현 씨 경영 정상화 위해 구지은 씨 선택 가능성

[제1518호] | 21.06.10 17:22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