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‘나의 아저씨’가 왜 나와? 청학동 서당 학폭사건 판사 황당 소회 파문

선고 후 “드라마 속 아이유 되길” 가해자들 소년부 송치…피해자 “사과도 합의도 없었는데…” 분노

[제1522호] | 21.07.09 14:33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