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이준석 “부산 방문, 비단주머니 고민하다가 ‘빨간 후드티’ 급히 수송해와”

“젊은 세대용 전투복…세상에 던지고 싶은 메시지 담아달라”

[제1543호] | 21.12.05 11:41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