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‘경쟁사 호텔까지 슬쩍’ 롯데-신세계 총수의 이유 있는 행보

계열사 사업장 깜짝 방문 등 현장경영 강화…두 총수 호텔사업 힘 싣기 놓고 또다른 해석도

[제1475호] | 20.08.14 11:07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