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아시아나항공 M&A에서 배제된 재하청 ‘K 계열사’들 운명은?

총수 주머니 채워줬더니 토사구팽? 금호 공익법인 소속이라 대규모 실직 우려

[제1490호] | 20.11.26 15:41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