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‘못알아봐서 미안~’ 에어부산에 인색했던 부산시, 태도 급변 까닭

가덕도신공항 계획 따라 에어부산에 힘 싣고 통합 LCC 본사 유치 시도…한진그룹 등의 의중 변수

[제1504호] | 21.03.03 15:02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