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‘굿이나 보고 떡이나 먹자?’ 교촌치킨 책임회피 도마 오른 사연

일부 가맹점 배달료 인상했지만 본사는 뒷짐…“가맹점 열악한 상황이 소비자 부담으로” 불만

[제1525호] | 21.07.29 15:12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