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야구

성적과 리빌딩 사이 갈팡질팡…윌리엄스 KIA 감독 퇴진 후폭풍

계약기간 못 채우고 물러나, 사장·단장도 동반 퇴진…‘리빌딩’ 한화 수베로 ‘재정비’ 롯데 서튼 내년 시즌 주목

온라인 | 21.11.05 20:44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