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야구

[인터뷰] 이강철 KT 감독 “계단 걷던 나, 우승으로 엘리베이터 탑승”

“나는 ‘색깔’ 없는 감독, 상황에 맞는 야구 해야…히어로즈·두산 경험이 감독 생활에 큰 도움”

온라인 | 21.12.10 20:57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