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정치

[그때 그곳은 지금] 중정·안기부 터 잡은 공포의 공간 ‘남산’

2006년 유스호스텔 탈바꿈, 지금은 코로나19 격리시설…고문 자행 ‘남산 지하실’ 6별관엔 종합방재센터 들어서

[제1547호] | 21.12.30 12:3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