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일감몰아주기 검찰 고발 면한 박현주 미래에셋 회장 ‘형평성’ 논란

내부 거래액 총 430억 원, 더 적은 금액에도 고발한 다른 기업과 비교…공정위 “직접 지시 내용 못 찾아”

온라인 | 20.05.29 15:55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