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경제

‘국내 최초 이커머스’ 인터파크, 매물 나와도 누가 사갈지…

가장 좋았던 엔터사업 코로나19 탓 매력 ‘뚝’…비교적 저렴한 2000억대 매각가에도 흥행 가능성 낮아

[제1524호] | 21.07.22 15:06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