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연쇄살인마 강호순 손편지, 뜻밖의 ‘홍카콜라’ 소환 왜?

“나와 조주빈 누명 썼다” 억울함 호소…홍준표 ‘사형집행 재개’ 공약 주목

[제1529호] | 21.08.26 17:39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