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내용 바로가기
사회

교화 아닌 추가범행 계기 된 강윤성의 27년 수형생활

2005년 교도소 동기들과 강도 벌여 15년형…“기쁜 복음 전하고 있다”더니 3개월여 만에 다시 수감

[제1530호] | 21.09.03 13:00
Top
  • 구글플러스
  • 카카오톡
  • 카카오스토리
일요신문

탐사보도

스크랩 기사 [-건] 불러오기